회원가입고객센터
뉴 스
News
최신뉴스
업계뉴스
Topic
인물/컬럼
포토뉴스
행사리뷰

 
업계소식
HOME > 뉴스 > 업계소식
  연하나로.. 법정관리졸업
등록일 2017-02-07 09:20:29

연하나로.. 법정관리졸업

 

   

 

6개월만의 법정관리 졸업은 기적이라고 한다. 연하나로커뮤니케이션즈(대표 송태일)이 법정관리 승인 후 약 6개월 여만에 법정관리를 끝낸다는 판결을 받았다. 최근 한진해운판결을 내렸던 담당 판사의 주재로 내려진 결정이다.

 

통상적으로 법정관리는 10년을 바라보고 한다. 법정관리 결정 이후 6개월 정도는 법원의 조사관, 공인회계사 등으로 구성된 조사관이 강도 높은 조사를 한다. 간혹 고의적으로 부채 회피 및 대표자의 사적이익을 위한 꼼수가 있어 철저하게 조사를 한다.

 

이와 같은 결정을 내리게 된 배경은 첫째로는 이벤트업에 대한 위상변화이다. 이벤트업의 수익구조나 산업구조에 있어 충분히 회생가능성이 높다는 법원의 판단이다.

 

둘째는 주변의 의리(?)이다. 연하나로는 자타가 공인하는 이벤트업계의 1세대 선두주자이다. 제일기획, 이노션 등 국내 굴지의 광고대행사에서 법정관리 상황에서도 협력사로써 거래 한 것을 법원에서는 높게 평가했다는 후문이다. 이외에 협력업체 일부의 경우에 부채를 탕감하겠다는 곳도 여러곳 있었다. 결국 30년간 이어온 의리(?)가 이번 법정관리를 끝내는데도 큰 도움이 된 것으로 추측된다.

 

이제 단지 제자리에 왔을 뿐이라고 한다. 2015, 회사가 활황였음에도 불구하고, 은행부채가 생겼고 이에 매우 비정상적인

방법이 동원 된 것을 알게 되어 부득이하게 은행부채 탕감을 위한 법정관리가 신청되었다. 이에 사회정의 차원에서 원인을 찾겠다는 의미심장한 얘기도 있다.

 

이번 법정관리 졸업은 큰 의미가 있다. 국내 최고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회사가 법정관리 처분도 충격이었지만 6개월만에 법정관리를 끝냈다는 것은 더 충격이다. 그 만큼 이벤트업의 미래와 현실이 엄연히 건강하다는 증표다. 그리고 향후에 노력여하에 따라 더 큰 목표와 비젼을 갖을 수 있다는 것이 희망적이라는 것이다.

 

이제 간신이 제자리로 돌아온 이상, 이제부터는 그저 열심히 하는 것 뿐이라고 연하나로 관계자는 전한다.

 

박수와 더불어, 예의주시하며 그 발전을 기대해본다.

 

기사 제공 [이벤트넷]

글쓴이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상업적인 용도의 사용을 금합니다.
Share |
 
- -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탄탄대로를 누리세요. 02-08 14:23:01 삭제
닉네임


제목 등록일 조회수
  독창적이며 사람을 아끼는 creple 커뮤니케이션 2017-04-14 2323
  고정관념을 깨고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는 비티엘플랜비 2017-04-02 2785
  테이너, 베트남진출 코앞~ 2017-03-28 2532
  경험과 감동, 공감에너지로 고객과 소통하는 더와이즈 2017-03-27 3105
  [회사탐방]크레이티브아더 2017-03-27 2885
  자격증뒷얘기~ 중국서도 신청..뜨거운 응시열풍~ [1] 2017-03-24 2711
  [회사탐방] 대전, 위너지비엠~ 2017-03-18 4487
  김정진 대표, 한국이벤트프로모션협회 17대 회장으로 선출~ 2017-03-18 3268
  3기 임원 출범 및 분과~ 한국이벤트산업협동조합 2017-03-14 2941
  [커뮤니티] 의자& 모터쇼 알바 2017-03-13 3347
  [회사탐방]포유커뮤니케이션즈~ 2017-03-13 3632
  모든 것을 바꾸었다! 새로운 변화를 창조하는 플랜웍스 2017-03-10 3942
  [회사탐방] 필쏘굿~ 2017-03-08 3928
  한국이벤트컨벤션학회 정기총회 개최 2017-03-06 3200
  [벼룩시장] 무전기 &음향세트 팝니다... 2017-03-06 3258
  가치제안과 표현’ 시즌2..한림국제대학원대학교~~ 2017-03-06 3534
  협력회사~~한국이벤트산업협동조합 신규조합원 모집 2017-03-01 3949
  대단하다. 미라클스페샬이펙트~ 2017-03-01 4353
  한국이벤트산업협동조합 제 5회 정기총회 개최 2017-02-24 4240
  [신규조합사] 더마이스와 블렌트 신규가입 2017-02-13 4600
  한국이벤트컨벤션학회 신년하례 임원회의 개최 2017-02-07 4606
  연하나로.. 법정관리졸업 [1] 2017-02-07 6745
  교통광고, 와이드미디어 특허취득~ 2017-02-01 6025
    1 [2][3][4][5][6][7][8][9][10]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수집거부  |  채용공고
사이트명 : 이벤트넷 | 상호 : 이벤트넷 | 대표 : 정연화,엄상용 | 전화 : 02-322-6442 | FAX : 02-6670-2232
사업자등록번호 : 128-04-44148 | 통신판매신고 : 제 15219 호
주소 : ( )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1643
Copyright ⓒ 이벤트넷 All Rights Reserved Any questions to eventnet@paran.com